간호조무사 누명사망하는 사건이 발생했습니다. 하지만 아직 정확히 누명인지 아닌지는 알 수 없습니다. 사건의 결론이 안나왔기 때문인데요. 간호조무사 누명사망의 경위 어떻게 된건지 지금부터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참으로 애매한 사건입니다. 간호조무사 누명사망 경찰을 욕하는 분들도 많지만 무조건 욕하는건 아닌 듯 합니다. 사건의 개요를 보면요.


간호조무사 누명사망


간호조무사 누명사망(간호조무사 누명사망 사고 발생)


간호조무사 누명사망 개요.

간호조무사 누명사망의 개요는 이렇습니다. 김해에 있는 한 병원에서 금팔찌가 사라진 후 절도범으로 조사를 받던 40대 간호조무사가 억울하다며 스스로 목숨을 끊었습니다. 초음파실에서 한 환자가 엑스레이 촬영을 위해 옷을 갈아입으며 반지와 금팔찌를 바지주머니에 넣어두었습니다. 엑스레이 촬영이 끝난 뒤 바이 주머니에 넣어둔 금팔찌가 사라졌는데요.



해당 피해자는 그자리에서 경찰에 신고하였습니다. 그리고 초음파실에는 환자를 포함해 간호조무사 49살 A씨와 의사등 총 3명이 있었는데요. 경찰은 사건 당시 정황을 포함해 간호조무사를 의심하였습니다. 그리고 간호조무사 누명사망 사고가 터진 것인데요. 금팔찌가 사라진 이후 약 두달이 지난 10월 중순, 해당 간호조무사가 엑스레이 박스 밑에서 금팔찌를 발견하여 경찰에 다시알려줬다고 합니다. 그리고 그 떄 경찰이 의심을 한 것이죠.


간호조무사 누명사망


간호조무사 누명사망(간호조무사 누명사망 이유는?)


간호조무사 누명사망 이유는?

간호조무사는 이일이 있고나서 병원을 그만두고 난뒤 지난달 30일 남편과 두 아이를 남기고 김해 자택에서 스스로 목숨을 끊었습니다. 간호조무사 누명사망사고 전에 문자에는 유서를 남겨두었는데요. 자신은 정말 억울하다는 내용의 유서를 남긴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어지간히 억울하지 않았다면 간호조무사 누명사고가 발생하지 않았을 것 같은데요.



갑자기 엑스레이 박스 밑에서 어떻게 금팔찌가 나온걸까요? 개인적으로 혹시 금팔찌 잃어버린 사람이 박스 밑에 둔것이 아닌가 싶기도 합니다. 그런데 그게 두달이 지나서야 발견이 됬다는 것도 이상하고. 그렇다고 간호조무사가 가져갔다기엔 두달뒤에 다시 신고하지 않았습니까? 경찰에서도 굉장히 난감했던 상황으로 보입니다.


간호조무사 누명사망


간호조무사 누명사망(간호조무사 누명사망, 압력은 없었나?)


간호조무사 누명사망 경찰 압력없었나?

간호조무사 누명사망사고로 인해서 경찰의 압력이 있었던것이 아니냐는 의혹이 나오고 있습니다. 경찰의 강압수사로 인해서 간호조무사 누명사망가 발생했다는 시선이 적지 않은데요. 경찰 관계자는 거짓말탐지기에서 A씨가 거짓말을 한 것으로 나오는 등 당시 정황을 살펴보면 A씨가 유력한 범인일 가능성이 컸다고 말하고 있습니다.



경찰 관계자는 간호조무사 누명사망사고 아니였다면 기소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했을 것이라고 하는데요. 담당 경찰관의 인권 침해여부가 있었는지는 현재 조사중이라고 합니다. 경찰에서도 자기 일을 한 것일 뿐이라고 하고 간호조무사는 억울하다고하고.. 진실은 무엇인지 참.. 이것으로 간호조무사 누명사망에 대해서 알아보았습니다.

+ Recent posts